[손석희의 앵커브리핑] '그걸 말이라고. 당연히 축구지!'

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. '알베르 카뮈' (1913~1960) 실존을 이야기한 작가. 그러나 하마터면 우리는 그를 '작가'가 아닌 '축구선수'로 기억할 뻔했습니다. 그는 열일곱 살이 될 때까지 학교의 축구 대표선수로 활동했으나 가난과 결핵으로 선수의 꿈을 포기했다고 하...

UnMark |Input |Search
Mark |Dislike |Search
Mark |Del |Search
New